• 사진=삼성웰스토리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삼성웰스토리가 가정간편식 시장에 진출한다.

삼성웰스토리는 '영양의 프리미엄이 더해진 간편식'을 콘셉트로 한 '라라밀스(LaLameals)'를 공식 론칭한다고 1일 밝혔다.

'라라밀스'는 신이 나서 흥얼거리는 소리 '라라(LaLa)'와 식사를 뜻하는 '밀스(Meals)'를 결합한 것으로 즐거운 콧노래가 나오는 건강하고 맛있는 식사를 경쾌하게 표현했다. 라라밀스는 '영양의 프리미엄이 더해진 간편식'을 컨셉으로 제품에 다양한 영양소를 균형 있게 설계한 것이 특징이다.

삼성웰스토리는 40여 년 간 단체급식 사업에서 축적한 음식의 영양설계 노하우와 식사 데이터, 식단 기획 및 메뉴 개발 역량 등을 간편식 제품 개발에 접목했다.

또한 제품 생산은 식자재 유통 사업을 통해 파트너십을 맺어 온 다양한 분야의 식품 제조 전문기업에 위탁생산(OEM)을 맡겨 간편식 트렌드를 반영한 제품 기획과 개발에 역량을 집중했다.

라라밀스는 불고기 3종, 나물밥 3종, 홈다이닝요리 4종, 곡물브리또 4종 등 총 20종의 제품으로 출시된다. 한 끼 식사가 되는 메인 음식부터 반찬, 간식까지 다양한 종류의 제품 라인업을 구성했으며 각 제품군별로 비타민·식이섬유·단백질 등의 영양소를 1일 영양성분기준치에 맞춰 설계했다.

'라라밀스' 론칭을 통해 간편식 사업에 본격 진출한 삼성웰스토리는 국내 위탁급식 매출 1위 기업으로서 쌓아온 식음서비스 사업 역량과 식자재유통 사업의 식자재 소싱 역량을 바탕으로 간편식 사업을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키운다는 계획이다.

특히 2025년까지 라라밀스를 연매출 2000억원 규모의 간편식 브랜드로 성장시킨다는 목표를 세웠다.

'라라밀스'는 1일부터 G마켓, 옥션 등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판매가 시작되며 오프라인 론칭 행사를 대신한 '라라밀스 언팩쇼' 영상도 유튜브를 통해 같은 날 공개한다.

또 삼성웰스토리는 향후 라라밀스의 대형마트 입점을 추진하고 8월에는 '라라밀스' 온라인 쇼핑몰을 오픈 할 계획이다. 제품 라인업도 올해 말까지 60여 종으로 확대해 더욱 많은 소비자에게 라라밀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삼성웰스토리 관계자는 "간편식 사업은 지난 40여년간 급식과 식자재 유통 시장에서 쌓아온 식음사업 역량을 기반으로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비즈니스 분야"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1 11:31:56 수정시간 : 2020/07/01 11:31:56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