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행사 포스터. 사진=한국철도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한국철도(코레일)가 코로나19로 변화된 상황에 맞춰 ‘제19회 어린이 기차그리기 대회’를 비대면(언택트) 방식으로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어린이 기차그리기 대회는 한국철도가 매년 5월 어린이날을 기해 철도박물관에서 주관하는 어린이 사생 대회로 올해는 코로나19로 우편접수 방식으로 진행하게 됐다. 참가자는 8절지 규격으로 작품을 완성해 오는 9월 30일까지 철도박물관에 도착하도록 등기우편으로 접수해야 한다.

수상작은 외부 전문가 심사를 거쳐 오는 10월 23일 철도박물관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한국철도는 한국철도 사장상 등 40여명에게 상장과 부상을 수여하고, 수상작 전시회도 계획하고 있다.

작품 주제는 철도박물관에 대한 추억이나, 박물관 홈페이지 또는 한국철도의 어린이 전용 사이트에서 본 기차에 대해 자유롭게 표현하는 것이다. 대회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박물관 홈페이지 공지사항이나 전화로 확인할 수 있다.

철도박물관은 이날부터 홈페이지에서 ‘역대 기차그리기 대회 수상작 온라인 전시회’도 진행한다.

이규영 한국철도 인재개발원장은 “철도박물관 휴관 중에도 비대면으로 철도에 대한 지식과 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원격교육 프로그램 등 온라인 교육 콘텐츠를 다양하게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1 09:38:01 수정시간 : 2020/07/01 09:38:01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