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1 인천공항 충전소. 사진=E1 제공
[데일리한국 신지하 기자] E1은 7월 국내 액화석유가스(LPG) 공급가격을 kg당 17원 인상한다고 1일 밝혔다.

국제 LPG 가격 상승 및 가격 미인상분 누적 등의 요인에 따른 것이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프로판 가정·상업용 LPG 가격은 kg당 6월 747.8원에서 7월 764.8원으로 인상된다.

같은 기간 프로판 산업용 LPG 가격은 kg당 6월 754.4원에서 7월 771.4원, 부탄 가격은 kg당 1139.96원에서 7월 1156.96원으로 각각 오른다.

국내 LPG 공급가격은 사우디아라비아 국영석유회사인 아람코에서 통보하는 국제 LPG 가격을 기반으로 환율과 각종 세금, 유통 비용 등을 반영해 결정된다.

기자소개 신지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1 09:09:45 수정시간 : 2020/07/01 09:09:45
상생경영 실천하는 착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