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진칼, 일반공모 방식으로 신주인수권부사채 발행. 사진=주현태 기자
[데일리한국 주현태 기자] 한진칼이 대한항공 유상증자 참여에 필요한 재원을 마련하기 위해 신주인수권부사채(BW) 3000억원을 발행하기로 했다.

한진칼은 1일 오전 임시 이사회를 열고 일반공모 방식의 BW 3000억원 발행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표면이자율은 2%, 만기이자율은 3.75%이고 만기일은 2023년 7월3일이다.

이번 신주인수권부사채는 한진칼 자회사인 대한항공이 자구안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1조원 규모의 유상증자에 참여하기 위해 마련됐다는 게 한진칼의 설명이다.

앞서 한진칼 이사회는 지난 5월14일 대한항공 지분 가치 유지와 대한항공의 유동성 위기 극복을 위해 3000억원 규모로 대한항공의 유상증자에 참여할 것을 결의한 바 있다. 또한 1조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주주 우선 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으로 추진하기로 결의했다.

기자소개 주현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6/01 17:43:02 수정시간 : 2020/06/01 17:43:02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