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동아제약 제공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동아제약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여성 청소년을 위해 생리대 지원 캠페인을 실시한다.

동아제약은 지난 20일 지파운데이션과 저소득가정 여성 청소년 생리대 지원 캠페인 ‘한 템포 더 따뜻하게’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협약식은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지파운데이션 본사에서 실시됐으며 최호진 동아제약 사장과 박충관 지파운데이션 대표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동아제약은 순면커버 생리대 ‘템포 내추럴 순면패드’ 3600팩, 체내형 생리대 ‘템포’ 1000여개, 여성청결제 2000개를 지파운데이션에게 지원하고, 지파운데이션은 이를 중·고등학교 및 사회복지 시설의 여성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동아제약은 순면커버 생리대 ‘템포 내추럴 순면패드’ 판매수익금의 일부를 저소득가정 여성청소년 생리대 후원사업에 매년 지원할 예정이다.

동아제약 관계자는 “여성 청소년을 위한 생리대 지원 캠페인뿐만 아니라 장애인, 고령자, 청년 등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며 “동아제약은 책임 있는 사회의 일원으로서 지속 가능한 성장을 해나갈 수 있도록 사회적 가치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아제약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ISO 37001 인증, CCM(소비자중심경영) 인증을 비롯해 밥퍼나눔운동, 사랑나눔바자회, 봉사약국 트럭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해왔다.

지난 4월에는 이러한 활동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이해관리자들과 함께 지속가능한 성장을 해나가기 위해 사회적가치위원회를 신설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21 15:27:29 수정시간 : 2020/05/21 15:27:29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