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어려움에도 기회있어…고객가치 중심 사업고도화
  • 구광모 LG그룹 회장. 사진=LG그룹
[데일리한국 심정선 기자] 구광모 LG그룹 회장은 27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열린 올해 ㈜LG 정기주주총회에서 서면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불확실한 경영 환경이 이어지고 있다"며 "그러나 모든 어려움에도 기회가 있기에 LG는 슬기롭게 대처하며 위기 이후의 성장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사업 포트폴리오를 고도화하고 성장 동력을 발굴·육성해서 미래를 준비하며 기업 가치를 높이겠다는 계획이다.

구 회장은 "기업 시민의 역할을 수행하면서 고객과 투자자, 사회로부터 신뢰와 사랑을 받는 LG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G 측에 따르면 구 회장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매일 임직원의 안전과 글로벌 사업장 가동 현황을 확인하고 있으며, 이달 초 자가격리 중인 임직원들에게 위생·건강용품과 응원 메시지를 보내 격려하기도 했다.

아울러 코로나19가 진정 국면에 접어들면 현장 경영에도 나설 예정이다.

한편 이날 LG 주주총회에서는 권영수 부회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고 조성욱 법무법인 화우 대표변호사를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기자소개 심정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27 17:30:00 수정시간 : 2020/03/27 17:30:00
센스 추석선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