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골든블루 제공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골든블루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시민들을 돕기 위해 지난 26일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원을 기부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기부금 전달식에는 오거돈 부산시장,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신정택 회장, 골든블루 박용수 회장, 최용석 부회장, 김동욱 대표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골든블루가 기부한 1억원의 성금은 코로나19로 심각한 피해를 받고 있는 사회적 약자와 저소득층들의 식비 및 의료비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박용수 골든블루 회장은 “그 어느때보다도 어려운 시기에 지역 시민들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기부 행렬에 동참하게 됐다”며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돼 지역경제가 다시 활성화되고 모두가 웃을 수 있는 날이 오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정은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27 13:29:45 수정시간 : 2020/03/27 13:53:00
센스 추석선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