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Top Tier 기술력으로 다목적 상용 트럭에 최상의 성능 제공
  • 한국타이어가 ‘2020 포드 슈퍼 듀티 섀시 캡’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한다.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는 미국 완성차 브랜드 포드의 상용 트럭인 ‘2020 포드 슈퍼 듀티 섀시 캡’의 F450 및 F550 모델에 ‘스마트 플렉스’ AH35와 DH35를 신차용 타이어(OET)로 공급한다고 18일 밝혔다.

스마트플렉스 AH35와 DH35는 특수 설계한 트레드를 적용해 낮은 회전저항과 뛰어난 주행성능을 갖춘 트럭·버스용 타이어다. 두 제품은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꼽히는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16' 제품디자인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하며 우수한 디자인 가치를 입증 받은 바 있다.

스마트플렉스 AH35는 트레드에 멀티 3D 사이프를 적용해 접지력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배수성능을 높여 수막현상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트레드 중앙에는 물결 모양 그루브를, 바깥쪽에는 직선형 그루브를 배치했다. 고강성 트레드 블록은 연료효율을 높여주며 타이어가 고르게 마모되는 특수 트레드 패턴이 적용됐다.

스마트플렉스 DH35는 광폭 트레드의 표면 전체를 지그재그형 그루브가 가로지르도록 설계돼 마일리지를 향상시켰으며 다양한 노면 환경에서 우수한 주행성능을 제공한다.

1999년부터 포드와 협력 관계를 이어오고 있는 한국타이어는 포드의 대형 픽업트럭 ‘F-150’과 중형 픽업트럭 ‘올뉴 레인저’, CUV ‘포커스 액티브’, 상용 왜건 ‘이코노라인’ 등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R&D 기술 혁신을 통한 품질 경쟁력 향상으로 프리미엄 브랜드 위상을 더욱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국타이어 측은 “글로벌 리딩 타이어 기업으로서 혁신적인 기술력을 반영한 트럭·버스용 타이어 포트폴리오를 적극적으로 확장하며 미래 타이어 기술력 선도에 앞장서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지속적으로 IAA 상용차 전시회, 쾰른 타이어 전시회 등 글로벌 주요 박람회에 참가해 한국타이어의 글로벌 Top Tier 혁신 기술력과 디자인을 선보이고 있다”며 “프리미엄 브랜드와의 파트너십 또한 꾸준히 확대해 나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8 10:53:43 수정시간 : 2020/02/18 10:53:43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