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테슬라 제공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미국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21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남부 호손에 있는 디자인센터에서 첫 전기 픽업트럭인 '사이버트럭'을 공개한다고 포브스 등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사이버트럭의 가격은 5만달러(약 5800만원) 선에서 책정될 예정이다. 이는 테슬라의 보급형 전기차인 '모델3'와 프리미엄 세단인 '모델S' 사이의 가격이다. 모델3와 모델S의 가격은 각각 3만9400달러(약 4600만원)와 7만9900달러(약 9404만원)이다.

사이버트럭의 성능 등은 이날 공개될 것으로 알려졌다.

기자소개 강영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21 16:59:47 수정시간 : 2019/11/21 16:59:47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