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동차튜닝, 창업 컨설팅 및 제도 설명회 포스터. 사진=한국교통안전공단 제공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오는 12일 경북 김천시 산학연유치지원센터에서 ‘자동차 튜닝 창업 컨설팅 및 제도 설명회’를 연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공단이 경북도, 김천시와 함께 마련한 것으로 △자동차 튜닝 관련 전문가 특강 △청년 창업 지원제도 설명 △1:1 컨설팅 등이 진행된다.

공단은 국내 유일의 자동차튜닝 전문기관이다. 연간 약 16만대의 자동차가 공단에서 튜닝승인을 이용하고 있다.

권병윤 공단 이사장은 “튜닝시장의 건전한 발전을 위해서는 법·제도·인프라의 정비뿐 아니라 전문적인 인력양성, 사회적 인식개선 등을 포괄하는 종합적 접근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11 11:13:01 수정시간 : 2019/11/11 11:13:0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