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BAT코리아 제공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브리티쉬 아메리칸 토바코 코리아(BAT코리아)가 8일부터 이틀간 경남과학기술대학교 100주년기념관에서 ‘Better City Campus’ 해커톤을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해커톤이란 해킹(Hacking)과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대회 참가자들이 당일에 만나 아이디어 구상부터 최종 완성까지 완료하는 경진대회이다.

청년 인재 육성과 더불어 지자체 공동체 발전을 목표로 올해 첫 문을 연 Better City Campus는 BAT코리아 사천공장 인재의 산실 경남과학기술대학교와 함께 사천시 도시재생을 위한 협업으로 진행됐다. 대회 참가학생들의 장학금으로 대학발전기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지난달 한 달간 사전 응모를 거쳐 선발된 경남과학기술대학교 학생 50여명은 이틀간 학교 100주년기념관 진농홀에 모여 사천시 지역 발전 및 도시 재생에 대한 팀별 아이디어를 내고 발표를 가졌다.

해커톤 과정은 참가 학생들이 지역 사회의 당면과제와 발전 방안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운영됐고, 관광과 농업, 환경, 주택문제 등 다양한 분야에 참신한 아이디어가 도출됐다.

김의성 사장은 “오랜 산학협력 파트너인 경남과기대 학생들과 함께 지역경제 및 사회이슈에 대해 함께 고민할 수 있게 되어 뜻 깊다”며 “BAT코리아는 담배 산업의 혁신을 주도하는 리더로서 청년 인재 발굴로 기업의 의무를 수행하고, ‘보다 나은 내일’을 주제로 지역발전과 성장에 고민과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정은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11 09:49:06 수정시간 : 2019/11/11 09:49:06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