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 북항지역에 프리미엄 아파트 ‘파라곤’의 첫 부산사업인 ‘부산 오션 파라곤’이 분양 중이다. 파라곤은 최근 주거문화 시상식 대회인 2019 매경 살기좋은 아파트 선발대회에서 대통령상(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부산 남구 문현동에 위치한 부산 오션 파라곤은 지하 5층~지상 32층, 8개동, 총 662가구다. 전용 59㎡와 72·74㎡로 구성된 단지로, 단지 저층부에는 테라스하우스를 배치한 부산항 첫 주거복합단지다.

바다에서 불과 100여 미터 거리에 위치한 테라스하우스는 단지의 자연지형을 최대한 활용한 레벨차를 기반으로 조성했다. 북항 통합개발의 모습과 향후 부산월드EXPO를 바로 눈 앞에서 누릴 수 있다. 구릉 위에 조성하는 최고 32층의 높이의 아파트에서는 바다 조망 뿐만 아니라 도심조망까지 가능한 파노라마 전망을 자랑한다.

인근 미55보급창 이전계획에 따른 복합공원화 사업을 추진하면 향후 공원 조망이 가능하다. 도심과 공원과 바다조망이 모두 가능한 트리플 조망권을 갖는 희소가치 높은 단지가 될 전망이다.

부산 오션 파라곤은 청약조정대상지역이 아니기 때문에 분양권 전매제한 기간이 6개월, 주택담보대출비율(LTV) 70%, 총부채상환비율(DTI)은 60%로 완화된다. 다주택자의 양도세중과가 제외되며 1주택자인 경우 2년이상 보유 시 비과세 혜택까지 누릴 수 있다.

  • 부산 북항2단계 재개발구역 특화방안 공모당선작 조감도./북항통합개발추진단
부산 오션 파라곤은 계약금 1천만원 정액제, 중도금전액무이자의 조건으로, 잔여세대 선착순 분양 중이다. 주택전시관은 수영구 수영로 507번길 6에 위치해 있다.

기자소개 김용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11 09:00:11 수정시간 : 2019/10/11 09:00:11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