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엔텍 잔카드림타워 지식산업센터 투시도. 사진=동문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이정우 기자] 올해로 창립 35주년을 맞은 동문건설이 대규모 아파트, 정비사업, 지식산업센터 신축공사 등을 잇달아 수주에 성공하며 '약진'하고 있다.

10일 동문건설에 따르면 이 회사는 지난달 25일 전남 광양시 중마동 ‘와우지구 A-1블록 공동주택 부지’ 계약을 체결했다.

대지면적 5만7890㎡에 용적률 219.86%를 적용, 지하 2층~지상 22층 전용면적 84㎡ 17개 동 1136가구 아파트와 근린생활시설을 짓는 사업이다.

동문건설은 올해 말 교통영향평가를 완료하고, 내년 상반기 분양한다는 계획이다.

와우지구는 광영·의암지구와 성황·도이지구와 함께 친환경 도시를 조성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광양시가 추진하는 도시개발사업 지구다.

이 가운데 대지면적 63만3550㎡의 와우지구는 공사가 완료되면 3620가구, 1만여명을 수용하게 되며, 광양제철소 등 주변 산업단지 배후도시 역할을 담당하게 될 전망이다.

또한 동문건설은 올해 8월 지엔텍이 발주한 ‘지엔텍 잔카드림타워 지식산업센터 신축공사’를 수주했다.

서울 금천구 가산동 345-43 일대 대지면적 3305㎡에 용적률 465.47%를 적용, 지하 3층 지상 15층 지식산업센터와 근린생활시설, 기숙사 등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24개월이다. 안양천 조망이 가능하며 서울 지하철 1·7호선 환승역인 가산디지털단지역과 1호선 독산역을 이용할 수 있다.

앞서 동문건설은 올해 4월 경기도 파주시 ‘파주문산3리지구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시공권도 따냈다.

대지면적 3만3969㎡ 규모에 지하 3층~지상 26층 1017가구 아파트와 부대시설을 짓는 프로젝트다. 수주금액은 약 1493억원이다.

경의중앙선 문산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문산초, 문산동중, 파주고 등이 걸어서 5분 거리에 있다.

동문건설 관계자는 “앞으로도 수도권과 대구 부산 대도시를 중심으로 아파트 신축사업은 물론 재건축, 재개발 등 정비사업 수주에 집중하고, 새로운 사업영역 확장을 위해 공공건설 분야와 지식산업센터 등 수익형부동산 시장에도 수주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동문건설은 울산 남구 신정동 1165-3 일대 ‘울산 문수로 동문굿모닝힐’을 11월 중 선보일 예정이다. 아파트 전용면적 74~84㎡ 166가구, 오피스텔 전용면적 24~62㎡ 17실 등이다.

울산에서 주거 선호도가 높은 옥동생활권으로, 문수로, 봉월로, 삼산로, 수암로 등이 만나는 공업탑 로터리를 이용한 도로교통이 편리하다. 신정초등학교를 비롯해 학성중, 학성고, 신정고, 울산여고 등이 단지 주변에 있다.

기자소개 이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0/10 15:44:06 수정시간 : 2019/10/10 15:52:35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