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핀업 컨셉 디자인 어워드’ 입상자에 상금과 채용 연계 인턴십 제공
[데일리한국 이윤희 기자] LG유플러스는 ‘2019 핀업 컨셉 디자인 어워드’ 공모전을 통해 UI(사용자 인터페이스)와 디자인 등 UX(사용자 경험) 분야 우수 인재를 채용한다고 16일 밝혔다.

사단법인 한국산업디자이너협회가 주최하고, LG유플러스 등이 공동개최하는 디자인 공모전인 셈이다. 공동개최 기업들이 각각의 지원분야를 모집해 입상자에게는 상금과 더불어 해당 기업의 채용 연계 인턴십 참여 기회를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모바일/IPTV 서비스 중 선택해 사용 중 불편했던 점을 제시, 새로운 UX 설계 및 리디자인을 제안하는 ‘GUI(Graphic User Interface, 그래픽 사용자 환경) 디자인’ ▲5G 통신 기술이 접목된 새로운 형태의 ‘제품 디자인’ ▲5G 환경에서 새로운 고객가치를 전달할 수 있는 ‘UI 기획’ ▲시장/경쟁/기술 환경 및 고객 라이프스타일 분석 기반 고객 중심의 신규 U+5G 서비스 컨셉을 제안하는 ’UX/고객인사이트’ 총 4개 분야에서 11월 10일까지 작품을 모집한다.

분야별 입상한 ’GOLD’ 4인에게 각각 상금 100만원과 상장, ’SILVER’ 4인에게 각각 상금 50만원과 상장, ’BRONZE’ 4인에게 상장을 수여한다. 입상자와 함께 별도 우수작도 선정해 신입 채용 연계 인턴십 참여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공모전에서 LG유플러스는 작년까지 디자인 직무에 한정했던 채용 연계 인턴십을 UI 기획, 고객인사이트 등 UX 전체 직무로 확대해 진행한다.

공모전 입상자는 12월 중 인적성검사와 1차 면접 등을 거쳐 다른 직무 신입 채용 지원자들과 함께 내년 1월 중 인턴십을 수행하게 된다. 인턴십을 마치면 최종 면접 후 2020년 2월 UX담당 신입사원으로 입사한다.

2019 핀업 컨셉 디자인 어워드는 4년제 대학 기준 2020년 2월 이전 졸업예정 또는 기졸업자(전공무관) 중 2020년 2월 입사 가능하며, LG유플러스 신입사원 채용 전형에 참석 가능한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12월 2일에 수상작 발표가 진행될 계획이다.

김지혁 LG유플러스 UX담당 상무는 “5G 등 새로운 통신 기술에 대한 풍부한 이해를 바탕으로 고객 관점에서 창의적인 디자인, 최적의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 작품을 눈여겨볼 예정”이라며 “특히 올해는 디자인뿐 아니라 UX 전반에 걸친 다양한 분야로 공모전과 채용을 진행하는 만큼 고객 중심 UX를 실현할 수 있는 훌륭한 인재들의 많은 지원 바란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윤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16 15:32:45 수정시간 : 2019/09/16 15:32:45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