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에어서울 제공
[데일리한국 이창훈 기자] 에어서울이 9일 오후 3시부터 11일까지 다낭과 괌 노선 특가 이벤트를 진행한다.

에어서울은 이번 이벤트를 통해 편도 총액 운임 기준으로 △다낭 11만2200원 △괌 13만900원부터 판매한다.

특가 항공권의 탑승 기간은 9월16일부터 12월31일까지다.

에어서울은 “이번 특가 항공권은 위탁 수하물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어, 추가 비용을 지불하지 않아도 된다”고 전했다.

기자소개 이창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09 11:36:33 수정시간 : 2019/09/09 11:36:33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