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26일까지 페루·인도 해외기술교류 상담회 참여기업 접수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우수 기술을 보유한 중소벤처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돕기 위해 하반기 해외기술교류 상담회 참여기업을 이달 26일(금)까지 모집한다고 12일 밝혔다.

해외기술교류사업은 국내 중소벤처기업의 해외시장 진출과 기술수출을 촉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사업에선 전문가의 기술 진단, 기술 수요가 있는 해외 기업 발굴·매칭, 계약과 투자 지원 등 해외 기술교류 전 과정을 지원한다.

이번 해외기술교류 상담회는 국내 기술의 수요가 높은 신흥국인 페루 리마에서 오는 9월 16일부터 20일까지, 인도 뉴델리에서 9월 23일부터 26일까지 개최된다.

자체 기술력을 보유해 기술이전이 가능한 국내 중소벤처기업은 모두 참가 신청이 가능하고, 선정기업은 현지기업과 매칭상담, 통역, 현지차량 등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상담회 이후에는 시험 인증, 수출 서류 대행 등 후속지원도 실시한다.

해외기술교류사업은 지난해 국내 중소벤처기업과 해외 기업간 40여건의 업무협약 체결을 지원했으며, 6건의 기술수출 계약이 성사되어 20여억원의 기술과 제품의 수출 성과를 달성했다.

중진공 측은 “올해는 기술수출 성과를 제고하기 위해 현지 업체와 계약 협의 진행단계부터 자문, 통·번역 등 상시 기술교류 지원을 강화했다”면서 “우수기술을 보유한 국내 중소벤처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7/12 12:00:03 수정시간 : 2019/07/12 12:00:03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