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사 42주년 앞두고 전북혁신도시 본사에서 기념식
  • 최창학 사장(왼쪽 네 번째)을 비롯한 이사·비상임 이사들이 LX 제42주년 창사를 기념한 떡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사진=LX 제공
[데일리한국 이정우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가 창사 42주년을 맞아 디지털 혁신을 통한 새로운 도약을 다짐했다.

LX는 내달 1일인 창사 42주년을 앞두고 27일 전북혁신도시 본사에서 임직원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사기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기념식은 유공기관과 유공자 표창 수여, 최창학 사장의 기념사와 비상임이사 축사,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유공기관 표창은 경영대상 종합 부문에 대전충남본부, 핵심사업 부문에 서울지역본부, 미래성장부분에 경기지역본부, 고객부문에 충북지역본부가 각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한 공적, 경영성과창출, 청렴, 일자리 창출 등 LX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15명도 각각 표창을 수여받았다.

최창학 사장은 “모두가 한마음이 돼 디지털 혁신을 이룬다면 글로벌 국토정보 플랫폼 기관으로서 LX에 대한 국내·외 신뢰는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27 19:36:58 수정시간 : 2019/06/27 19:36:58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