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수영 SK뷰' 전경. 사진=SK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박창민 기자] SK건설은 부산시 망미동에 들어선 '수영 SK뷰(VIEW)'가 입주를 진행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부산시 수영구 망미1구역을 재개발한 수영 SK뷰는 지하4층~지상35층, 아파트 13개동, 전용면적 59m~84m² 총 1245가구 규모로 조성됐다.

단지 인근에는 부산지하철 3호선 배산역과 망미역이 위치한다. 연수로·번영로·광안대교를 통해 부산전역 이동이 가능하고, 경부고속도로를 이용한 광역교통여건도 갖췄다.

단지 바로 옆 배산초를 비롯해 망미중·남일고 등이 도보로 통학할 수 있으며, 부산외고·경상대 등도 단지와 인접해 있다.

생활 인프라도 형성돼 있다. 코스트코·이마트·망미중앙시장을 이용할 수 있고 신세계백화점·롯데백화점 등이 들어서있는 센텀시티도 가깝다. 부산지방 국세청·병무청 등 관공서와 부산의 해양민속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수영사적공원도 단지 인근에 있다.

수영 SK뷰는 실수요자가 선호하는 남향위주의 단지 배치와 판상형 설계로 채광과 통풍을 높였다. 건폐율은 15%대로 낮췄다. 주차장을 지하화 해 지상에 '차가 없는 아파트'를 구현했다.

실내에는 공간 효율성을 높인 차별화된 설계를 적용했다. 전용 73m²와 84m² 주택형은 4베이(아파트 전면에 배치된 방이나 거실)로 설계했다. 전용 73m²는 다양한 물건을 수납할 수 있는 복도 팬트리(식료품 저장소)를 제공하며, 전용 84m²는 방을 네 개로 구성해 공간활용도를 높였다.

수영 SK뷰의 입주지정기간은 6월 3일부터 오는 8월 3일까지다.

기자소개 박창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6 15:50:22 수정시간 : 2019/06/16 15:50:22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