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주자는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와 박동기 롯데월드 대표
  • 하석주 롯데건설 대표이사(앞줄 좌측에서 세 번째)가 12일 임직원과 함께 릴레이 친환경 캠페인인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하고 있다.
[데일리한국 이정우 기자] 롯데건설 하석주 대표이사가 지난 12일 임직원과 함께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13일 밝혔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는 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가 공동 기획한 플라스틱 저감 캠페인이다.

일회용 플라스틱 컵 대신 머그잔, 텀블러 등을 사용하는 인증 사진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뒤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된다.

인증사진 1건당 1000원이 적립되고 이 적립금으로 제작된 텀블러 판매수익금은 제주도 환경보전활동과 세계자연기금에 기부금으로 쓰인다.

하 대표이사는 이영구 롯데칠성음료 대표의 추천으로 이 캠페인에 참여하게 됐으며, 다음 주자로는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와 박동기 롯데월드 대표를 추천했다.

하 대표이사는 “환경을 보호하자는 뜻깊은 행사에 동참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롯데건설은 그동안 환경보호를 위해 친환경 인증 상품에 대한 구매를 2016년 약 350억원에서 2018년 약 590억원으로 확대한 바 있으며, 이번 캠페인을 통해 임직원들과 함께 일회용품과 플라스틱 사용 절감에도 적극적으로 동참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3 20:31:55 수정시간 : 2019/06/13 20:31:5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