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건설산업 17일 견본주택 개관…22일 1순위 청약접수
  • 검단 파라곤 투시도. 사진=동양건설산업 제공
[데일리한국 이정우 기자] ‘검단 파라곤’ 아파트 분양가가 3.3㎡당 1100만원대로 책정됐다.

동양건설산업은 인천 검단신도시 AA14블록에 짓는 검단 파라곤의 분양가를 이같이 책정하고 분양에 나섰다고 17일 밝혔다.

검단 파라곤 분양가의 경우 지금까지 검단신도시에서 3.3㎡당 1200만원대에 분양했던 인근 아파트 단지보다 같은 전용기준 분양가 대비 2000만원 이상 낮게 책정됐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검단 파라곤은 동양건설산업이 올해 공급하는 검단 파라곤 2009가구 중 1차 공급분 887가구다.

단지는 전용 84㎡ 단일면적으로 두 가지 타입으로 구성돼 있으며 지하 2층~지상 25층 10개동 규모다. 지하 2층~지상 1층은 어린이집, 도서관, 주민운동시설, 커뮤니티시설, 골프연습장, 북카페 등 입주민들의 편의를 위한 근린생활시설이 들어선다.

검단 파라곤은 검단신도시에서는 처음으로 전 가구에 ‘내 집 앞 창고’를 설치하는 등 수납과 공간 활용을 극대화했다. 일반적으로 지하에 창고를 두고 입주자들이 공동으로 사용하는 것과 달리 각 가구마다 출입 현관문 밖에 창고 공간을 따로 두어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보조주방으로도 활용할 수 있는 다용도실, 광폭거실, 대형 수납장, 안방 대형 드레스 룸 등도 있어 수납과 개방감을 높였다.

검단 파라곤은 165만㎡ 면적의 대규모 근린공원과 단지와 바로 연결된다. 특히 인천이 자랑하는 도시형 식물원(Botanic Park, 식물원과 결합한 공원)인 ‘옥계공원’과도 이어져 있어 숲세권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다.

또한 초등학교와 병설유치원이 단지와 바로 접해 있고, 중고교 역시 도보 통학 거리에 있다. 현재 ‘인천 서구 영어마을(GEC)’도 단지 주변에서 운영되고 있다.

이와 함께 검단신도시는 서울 도심과는 20km 거리에 위치해 김포한강로, 서울외곽순환도로 등이 가깝고 광화문까지 1시간대, 마곡산업단지까지 30여분이면 도착할 수 있다. 2024년 개통 예정인 인천지하철 1호선 연장구간(계양~검단신도시)의 3개 정거장이 신설돼 계양역에서 공항철도로 환승하면 서울역까지 30분대에 이동도 가능하다.

서울시가 최근 서울 지하철 9호선~인천공항철도 직결 운행을 위한 사업비 분담 방안(6 대 4)에 동의한 것도 호재다. 서울지하철 9호선과 공항철도의 직결 운행이 개시되면 인천공항을 출발한 공항철도 열차가 김포공항역에서 본래 종착지인 서울역 대신 선로를 옮겨 종합운동장역까지 9호선 급행노선으로 운행되기 때문에 강남권과의 접근성도 크게 향상된다. 이를 통해 계양역에서 강서구 마곡산업단지가 있는 마곡나루역까지 약 10분, 여의도까지 약 34분, 강남 고속터미널역까지 약 45분이면 닿을 수 있다.

검단 파라곤은 오는 21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2일 1순위, 23일 2순위 청약 접수를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29일이며 6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계약을 진행한다.

견본주택은 인천 서구 원당동 329번지에 마련돼 있으며, 입주는 2022년 5월 예정이다.

기자소개 이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5/17 17:22:49 수정시간 : 2019/05/17 17:22:49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