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K매직 프리스탠딩 직수 정수기. 사진=SK매직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SK매직은 국내 최초로 냉수와 온수가 모두 나오는 프리스탠딩 ‘직수 정수기(WPU-A900F, A800F)’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신제품은 프리스탠딩 제품으로 사무실이나 가정에 씽크대나 거치대가 없어도 손쉬운 설치가 가능하다. 프리스탠딩 제품 중에서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냉·온수 직수 방식을 채용해 물탱크(저수조) 없이 바로 정수한 신선한 물을 음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특히 순간냉각과 순간온수 시스템을 적용해 위생성과 경제성을 극대화했다. 또 세균을 99% 이상 살균할 수 있는 UV램프 채용으로 외부와 접촉하는 코크를 2시간 마다 살균한다.

SK매직 프리스탠딩 직수정수기는 직관적인 터치 버튼 채용으로 사용 편의성을 높였고, 사용자의 니즈에 따라 한컵(120ml), 연속(1000ml) 등 원터치 정량 추출이 가능하다. 이밖에도 1.3리터(L)의 대용량 물받이를 탑재해 물을 자주 비울 필요가 없으며, 출수 시 냉수, 온수, 정수 종류에 따라 3가지 컬러로 표현해 편의성과 가시성을 높였다.

SK매직 관계자는 “앞으로도 소비자가 사용 환경에 따라 최적화된 제품을 선택해 사용할 수 있도록 직수형 정수기 관련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2 18:29:25 수정시간 : 2019/04/22 18:29:25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