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K에너지 ‘3000 포인트 특권 행사’.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
[데일리한국 이창훈 기자] SK이노베이션은 석유 사업 자회사 SK에너지의 SK엔크린과 윤활유 사업 자회사 SK루브리컨츠의 SK지크가 각각 휘발유와 엔진오일 부문에서 21년 연속 한국능률협회컨설팅이 선정하는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 1위 브랜드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SK엔크린과 SK지크는 1999년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 조사가 시작된 이후 매년 1위 브랜드로 선정돼왔다. 지난 21년간 매년 1위를 차지한 브랜드는 225개 산업군에서 21개 브랜드에 불과하다.

SK에너지는 1996년 정유사 최초로 멤버십 서비스를 도입하는 등 SK엔크린 주유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선사해왔다고 밝혔다. 2012년부터는 주유 고객들이 평소 쌓은 OK캐쉬백 포인트를 활용해 생활에 필요한 물품으로 받을 수 있는 ‘3000 포인트 특권 행사’도 시행 중이다.

SK루브리컨츠는 1995년 국내 최초로 엔진오일 시장에 브랜드를 도입해 SK지크를 출시했다. 2016년부터는 매년 SK지크 레이싱 페스티벌을 개최해 일반인 참가자들이 SK지크 엔진오일의 품질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왔다.

SK에너지는 올해도 3000 포인트 특권 행사를 진행해 주유 고객의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SK루브리컨츠는 2019년 하반기 저점도 연비 개선형 엔진오일 출시를 통해 프리미엄 브랜드의 위상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SK에너지는 주유소·경유 부문에서도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 SK에너지는 2007년 이후 브랜드 평가가 이뤄진 주유소 부문에서 13년 연속 1위를, 지난해부터 시작된 경유 부문 평가에서 2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 SK루브리컨츠 SK지크 전시장.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
기자소개 이창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3/21 16:35:00 수정시간 : 2019/03/21 16:35:00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