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대진 금호타이어 신임 사장. 사진=금호타이어 제공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금호타이어는 14일 열린 정기 이사회의 결정에 따라 전대진 대표이사 직무대행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 대표이사에 선임했다고 밝혔다.

전 신임 사장은 1984년 금호타이어에 입사해 재료설계·평가팀, 중국생산기술본부장 전무, 생산기술본부장 부사장 등을 역임했다.

금호타이어 측은 "순조로운 경영정상화 활동을 위해 이번 대표이사 선임을 결정했다"면서 "앞으로 노사 합의를 바탕으로 실적 개선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기자소개 박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4 19:14:31 수정시간 : 2019/02/14 19:14:31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