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국 뉴욕에 있는 롯데뉴욕팰리스 호텔 전경. 사진=롯데호텔 제공
[데일리한국 동효정 기자] 미국 뉴욕에 있는 롯데뉴욕팰리스가 지난달 30일(현지시간)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가 뽑은 ‘연말 최고 호텔 20’에 선정됐다고 호텔롯데가 6일 밝혔다.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는 1958년 창간한 여행평가 전문지로 ‘호텔판 미쉐린 가이드’로 불린다.

1882년 설립된 롯데뉴욕팰리스는 지난 2015년 호텔롯데가 인수했다. 유엔(UN)총회 등 대규모 국제 행사가 열릴 때마다 각국 유명인사들이 찾는 곳으로 유명하다. 최근엔 전 세계 이목이 집중된 한미정상회담과 미일정상회담을 유치하기도 했다.

지난 4월 역시 포브스 트래블 가이드가 선정한 ‘세계에서 가장 매력적인 호텔 21’에도 선정됐으며, 앞서 2월에는 미국 시사주간지 ‘유에스 뉴스 앤드 월드 리포트’가 주관한 ‘2018년 뉴욕 최고 호텔’ 3위에 올랐다.

김정환 롯데호텔 대표이사는 “세계적 유명 호텔들의 각축장인 뉴욕에서 가치를 인정받아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국내외 롯데호텔을 찾는 고객들에게 최고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약속했다.

기자소개 동효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06 18:02:10 수정시간 : 2018/12/06 18:02:10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