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동효정 기자] 신세계가 올해 3분기 매출은 1조 3593억 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38%상승했다. 하지만 영업이익은 701억9000만원을 기록해 같은기간 대비 5.5%하락했다. 당기순이익도 380억원으로 10.1% 줄었다고 9일 공시했다.

사업 분야별로 신세계백화점의 3분기 매출은 4320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7.0% 늘었고, 영업이익은 470억원으로 18.4% 증가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SI)의 3분기 매출은 16.0% 증가한 3118억원, 영업이익은 1158% 늘어난 115억원을 기록했다.

올해 인천공항 1터미널 면세점 입찰을 모두 따낸 신세계DF는 3분기 매출 5793억원으로 114%증가했지만 영업적자 32억원을 기록했다.

기자소개 동효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1/09 19:05:01 수정시간 : 2018/11/09 19:05:01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