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티웨이항공 항공기. 사진=티웨이항공 제공
[데일리한국 이창훈 기자] 티웨이항공이 대구국제공항을 통해 500만명을 넘게 수송했다고 8일 밝혔다.

한국공항공사와 티웨이항공에 따르면 대구공항에서 지난 6일까지 티웨이항공을 이용한 누적 여객 수는 총 501만9000여명으로 집계됐다. 티웨이항공이 대구공항에서 운항을 시작한지 4년8개월 만에 누적 여객 수 500만명을 돌파한 것이다.

티웨이항공은 2014년 3월 대구~제주 노선에 첫 취항한 이후, 지속적으로 대구 노선을 확대해왔다.

티웨이항공은 오는 29일 신규 취항을 앞둔 대구 출발 구마모토와 하노이 노선을 포함하면 대구에서만 14개의 노선을 운항한다.

티웨이항공에 따르면 올해 1~10월까지 대구공항에서 국제선을 이용한 전체 이용객의 55%인 92만2408명이 티웨이항공의 탑승객인 것으로 파악됐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지방공항의 대표적인 성공 사례로 꼽히는 티웨이항공의 대구공항 취항 이후, 다른 항공사들도 뒤늦게 대구공항에 들어서고 있다”며 “유럽의 길목인 대구발 첫 러시아 노선 취항의 성과 등 앞으로도 다양한 노선과 서비스로 대구·경북 지역민의 사랑에 보답하는 항공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창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1/08 10:57:14 수정시간 : 2018/11/08 10:57:14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