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다문화 센터 통해 200세대 지원 예정
  • KB증권은 추석을 맞이하여 다문화 가정에 '情든든 KB박스'를 전달하며, KB증권 박정림, 김성현 대표이사(왼쪽 두번째, 세번째)와 노종갑 커뮤니케이션본부장(왼쪽 첫번째)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KB증권
[데일리한국 정우교 기자] KB증권은 추석을 맞아 '情든든 KB박스'를 다문화 가정에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

情든든 KB박스는 KB증권의 사회공헌사업으로 지난 2017년 시작한 이래 5년째 지속적으로 사업을 진행해오고 있다. 올해 설에는 국내 한무보 가정을 대상으로 情든든 KB박스를 전한 바 있다.

情든든 KB박스에는 햄, 참치 등 식료품 등으로 구성됐으며 지역 다문화 센터를 통해 다문화 가정 200세대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와 관련 13일 양천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센터에서 전달식을 진행했다.

노종갑 커뮤니케이션 본부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심적,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을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이번 활동을 준비했다"면서 "앞으로도 KB증권은 지역사회의 구성원으로서 모두가 코로나19를 이겨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B증권은 앞으로도 코로나19 예방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기자소개 정우교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5 14:53:58 수정시간 : 2021/09/15 14:5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