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퇴직연금 맞춤형 글로벌 자산배분 상품
[데일리한국 문병언 기자] 한화자산운용은 연기금 자산배분 자금 운용방식을 공모펀드에 접목한 ‘한화OCIO솔루션 펀드’를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OCIO는 연기금 등 투자자들로부터 자산운용 업무를 위탁받아 운용하는 전략이다. 안정적인 수익을 추구하는 연기금과 장기투자 상품인 퇴직연금의 투자목적이 동일한 것에서 착안한 상품이다.

한화OCIO솔루션 펀드는 상장지수펀드(ETF)와 펀드를 활용해 글로벌 주식과 채권, 부동산 등 다양한 자산에 분산 투자한다. 목표수익률에 맞춰 중장기 자산배분 하고 시장상황에 따라 유연하게 비중을 조절해 변동성을 관리하는 것이 특징적이다.

채권과 고배당주 등 인컴자산에 투자해 안정적인 수익 흐름을 추구하고 중장기적으로 리츠, 인프라 투자로 초과수익을 기대한다.

자산군 고유위험을 감안해 연 6.5% 이하로 변동성을 낮게 유지할 계획이다. 투자자의 원금손실과 수익률 감소 등에 대한 수용 정도를 감안해 시장 변동성 확대 시 현금 비중 확대, 선물환 헷지, 적극적 자산배분을 통해 적극적으로 리스크를 관리한다.

최종적으로는 투자 자산에 제한을 두기 보다는 시장상황과 법인 가입자(DB형 퇴직연금)의 니즈를 고려해 회사별 맞춤형 자산배분 포트폴리오 구축이 가능하다.

국내 퇴직연금 시장은 작년 말 255조원을 돌파해 급성장하고 있으나 지속되는 저금리 기조로 확정급여형(DB) 퇴직연금 관리가 어려운 상황이다. 대다수의 기업은 확정급여형(DB) 퇴직연금을 원리금 보장형 상품에 투자하고 있으나 물가상승률 대비 저조한 편이다.

김윤진 한화자산운용 파트장은 “자산배분 역량을 모은 펀드로 확정급여형(DB) 퇴직연금이나 장기투자 목적의 개인연금 상품으로 적합하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문병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4 11:50:17 수정시간 : 2021/05/04 11:50:1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