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금융정보 안내·생애설계 재무관리 등…유망 핀테크 스타트업과 협력
  • 마이데이터 기반 고객가치 창출을 위한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식에서 박서용 교보생명 전무(가운데)와 정진아 라이프플래닝연구소 대표(왼쪽), 정승환 라이언로켓 대표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교보생명 제공
[데일리한국 문병언 기자] 교보생명이 마이데이터 시대에 발맞춘 고객 밀착형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교보생명은 고객에게 색다른 서비스 경험을 선사하고, 전문적이고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구상 중이라고 23일 밝혔다.

우선 고령층, 장애인 등 금융서비스 소외계층도 쉽고 편리하게 금융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안내서비스를 선보인다는 목표다.

누구나 금융상품을 쉽게 이해하고, 원하는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AI 음성합성 기술을 마이데이터 서비스에 탑재해 제공할 계획이다.

또 고객 누구나 생애 설계 자산관리 및 재무컨설팅을 받을 수 있도록 우수 스타트업 등의 디지털 콘텐츠를 활용한 체계적인 재무관리 서비스도 계획 중에 있다.

이외에도 건강관리, 금융교육특화서비스 등 고객 맞춤형 양질의 상품을 개발해 비즈니스 전반에서 데이터 효용 가치를 높일 방침이다.

이를 위해 유망 핀테크 스타트업인 AI 음성 및 영상합성 전문기업 라이언로켓, 생애 설계 디지털 콘텐츠 보유 기업 라이프플래닝연구소와 각각 마이데이터 사업 관련 전략적 업무협약(MOU)도 체결했다.

교보생명은 앞으로 이들 업체와 협력해 금융마이데이터와 연계한 신규 서비스를 확장하고 고도화해 나갈 예정이다.

데이터 자산이 미래 시대의 경쟁력이 된 상황에서 교보생명도 새로운 성장동력 확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를 위해 전담조직을 구성하는 한편, 관련 시스템 등 전사적 데이터 역량을 갖추고 핀테크 기업과의 상생협력도 적극적으로 모색하고 있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데이터 기반으로 고객을 위한 진정성 있고 전문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려고 한다"며 "고객 밀착형 서비스로 마이데이터 사업 준비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문병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3 15:01:21 수정시간 : 2021/02/23 15:01:2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