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문병언 기자] 미국 나스닥에 상장된 혁신 의료영상 기술기업인 나녹스가 세계 최대 헬스케어 컨퍼런스로 꼽히는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 초대받아 기업설명회와 1대1 투자자 미팅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올해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는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11일부터 14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올해 39회차를 맞는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는 매년 전세계 유망 바이오·헬스케어 기업들을 초청해 신기술 및 기업 비즈니스 전략 등을 소개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헬스케어 행사다.

전세계 다양한 연관 기업과 인사들이 모이는 자리인 만큼 기술수출, 인수합병(M&A) 등 투자 논의가 활발하게 이뤄진다.

나녹스는 14일 오후 11시10분(한국시간)에 란 폴리아킨 대표가 기업설명회를 진행한 뒤 경영진들이 1대 1 투자자 대상 미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기자소개 문병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3 15:35:10 수정시간 : 2021/01/13 15:35:10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