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농협중앙회
[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농협은 28일부터 2020년 하반기 범농협 공동 채용을 시행한다고 27일 밝혔다.

채용 규모는 농협중앙회와 계열사(은행·생명·손해보험·경제지주·하나로유통 등)를 모두 합해 410여명이다.

앞서 농협은 상반기 중 370여명을 신규 채용한 바 있다.

계열사별 모집 분야는 일반, 정보기술(IT), 디지털, 자금 운용, 축산지원, 전문 분야 등이다.

서류전형, 필기시험, 면접 순으로 진행되는 이번 채용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교실당 응시자 수를 대폭 축소하고 철저한 방역 속에서 진행된다.

또 '온라인 인공지능(AI) 역량 검사'를 도입해 활용하는 등 채용 과정 전반에 투명성과 공정성을 강화했다.

지원서는 28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받고 모든 채용 과정은 학력, 연령, 성별 등에 제한이 없는 블라인드 방식으로 이뤄진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7 09:33:42 수정시간 : 2020/09/27 09:3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