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이윤희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금융소비자 권리 찾기를 돕는 '금융소비자 포털' 모바일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고객의 소비자로서 권리, 고객 유의사항 등을 알려주는 서비스로서 고객 제안·문의사항 접수, 금융상품 가입 철회 및 민원 신청 방법 등 안내도 담당한다.

기존에는 PC에서만 이용 가능했으나 이제 모바일 앱·홈페이지에서도 이용할 수 있게 했다는 설명이다.

기자소개 이윤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5 14:21:52 수정시간 : 2020/09/25 14:2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