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이윤희 기자] LG화학이 21일 오전 급락세를 보였다.

이날 오전 10시 42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LG화학은 전날보다 5.11% 내린 63만2000원에 거래됐다.

전 거래일인 지난 18일 3.26% 반등한 지 하루만이다.

LG화학의 주가는 배터리 사업 부문 분할 소식이 보도된 지난 16일 기준으로 현재 시각까지 약 12.9% 하락하는 중이다.

앞서 LG화학은 지난 17일 긴급 이사회를 개최하고 전지사업부를 물적 분할, 배터리 사업을 전담하는 자회사 'LG에너지솔루션(가칭)'을 오는 12월 1일 출범하기로 결의했다.

기자소개 이윤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1 10:45:55 수정시간 : 2020/09/21 11:5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