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은행연합회는 금융결제원과 은행 공동인증 서비스 '뱅크사인'(BankSign) 관리기관 업무 이관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13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뱅크사인은 은행연합회와 회원은행들이 지난 2018년 8월 공동 출시한 블록체인 기반의 은행권 공동 인증서비스다.

은행연합회는 최근 전자서명법 개정, 비대면 금융거래 증가 등 환경 변화에 따라 뱅크사인 업무를 인증 전문기관인 금융결제원으로 이관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양해각서에 따라 두 기관은 뱅크사인 서비스의 안정적 이관을 위해 협력하고, 실무 논의를 거쳐 세부 방안을 마련해 올해 하반기 중 은행연합회 이사회에서 최종적으로 결정할 계획이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3 19:28:47 수정시간 : 2020/07/13 19:28: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