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KB국민은행
[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KB국민은행은 국내 거주 외국인 및 외국국적동포 고객을 위한 KB WELCOME PLUS 전세자금대출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신규대출일 기준 비자 유효기간이 3개월 이상이며 국내 소득 증빙이 가능한 만 19세 이상 외국인 및 외국국적동포로서 서울보증보험 개인금융신용보험증권 발급이 가능한 고객이다.

대출금액은 임차보증금액의 80% 이내로 최대 2억원이며 대출금리는 최저 연 2.47%(1일 기준, 신용등급 3등급, 우대금리 적용 후)이다.

대출기간은 최대 2년으로 임대기간 연장 시 매회 2년 단위로 최장 10년 이내 연장이 가능하다.

신청 방법은 외국인등록증 또는 외국국적동포 국내거소신고증, 확정일자부 임대차계약서, 계약금 5% 이상 지급 영수증, 외국인등록사실증명 또는 국내거소신고사실증명, 재직증명서 및 소득서류 등을 지참하여 전국 KB국민은행 영업점을 방문하면 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상품은 국내에 장기 거주하고 있는 외국인의 주거안정을 위해 출시됐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1 14:39:24 수정시간 : 2020/07/01 14:39:24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