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신한금융그룹
[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신한금융그룹은 우수고객 서비스 플랫폼인 신한플러스멤버십에 고객 중심의 다양한 서비스를 추가했다고 1일 밝혔다.

기존 신한플러스멤버십 등급을 분기별로 산출하는 것과 별개로, 실시간으로 멤버십 등급 상승을 원하는 고객들의 요구를 반영했다.

특히 고객들이 멤버십부스터 내에 있는 금융상품을 가입하면 다음날 즉시 거래 점수가 반영돼 멤버십 점수 및 등급이 상승하게 된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상향된 등급에 따른 다양한 신한플러스멤버십 서비스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또 플러스Pick 메뉴를 신설해 소확행, 밀레니얼부모 등의 테마별 고객 맞춤서비스를 확대했다.

언택트 시대에 고객들의 영업점 방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영업점에서만 등록이 가능했던 가족합산 서비스를 신한플러스 내에서도 가능하도록 개편했다.

비금융 서비스도 대폭 강화해 카페, 요식업종 등의 할인쿠폰을 받을 수 있는 ‘맛있는쿠폰’을 신규 론칭하고, 신한플러스멤버십 고객 전용 쇼핑몰인 신한 플러스몰도 새롭게 오픈했다.

신한플러스멤버십은 멤버십과 금융거래 App을 결합한 금융권 최초의 그룹 우수고객 멤버십 플랫폼이다. 신한은행 SOL(쏠), 신한카드 페이판(PayFAN), 신한금융투자 신한 알파, 신한생명 스마트창구 등 신한금융그룹 주요 앱의 신한플러스에서 만날 수 있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1 08:48:37 수정시간 : 2020/07/01 08:48: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