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이윤희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청년층(만 18세~40세)을 대상으로 연 5%의 우대수익률을 주는 ‘힘내시5 적립식 특판RP’를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오는 7월 1일부터 가입 가능한 ‘힘내시5 적립식 특판RP’는 선착순 2020명까지 신규 및 기존고객 모두 가입 가능하며 연령 외에 별도의 가입제한은 없다.

연 5% 수익률로 월간 최소 10만원에서 50만원까지 적립이 가능하며, 6개월간 인당 최대 300만원까지 혜택이 제공된다.

6개월 이내에 해지시 예치 기간만큼 CMA-RP 수익률(30일 기준 0.25%, 변동가능)을 제공하며 가입은 신한금융투자 지점 방문을 통해서만 가능하다.

신한금융투자는 “초저금리 시대 및 금융시장 불안지속, 은행의 고금리 특판 상품이 감소하는 추세에서 안정적이고 높은 수익을 추구하는 고객의 니즈가 매우 높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신규채용이 감소하고 창업이 힘들어지는 등 청년층의 어려움이 심해지는 상황에서 이를 지원하고자 이벤트를 기획하게 되었다”고 취지를 밝혔다.

기자소개 이윤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6/30 10:15:19 수정시간 : 2020/06/30 10:1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