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견다희 기자] YG플러스가 1년 2개월 만에 컴백한 블랙핑크의 영향으로 장 초반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

29일 9시11분 현재, YG플러스는 전 거래일 보다 29.85%(585원) 오른 2545원에 거래되며 상한가를 기록하고 있다. 지난 8일 기록했던 52주 신고가인 2015원을 갱신한 주가다.

YG PLUS의 강세는 지난 26일 1년 2개월만에 컴백한 블랙핑크의 신곡 '하우 유 라이크 댓' 뮤직비디오가 유튜브에서 32시간만에 조회수 1억뷰를 기록해 신기록을 갈아치운 것과 연관이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블랙핑크의 신곡은 유튜브 신기록 외에도 전세계 60여개국 아이튠즈 음원차트에서 1위를 기록하며 글로벌 영향력을 과시하고 있다.

기자소개 견다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6/29 09:39:11 수정시간 : 2020/06/29 09:39:11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