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이혜현 기자] 신한은행이 은행권 최초로 실시간 모바일 설문조사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영업점에서 거래한 모든 고객을 대상으로 ‘Good 서비스 경험조사’를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Good 서비스 경험조사는 신한은행이 영업점 창구에서 업무를 처리한 모든 고객에게 2시간 이내에 카카오톡을 이용한 모바일 설문을 보내고 고객은 본인의 창구 업무처리 경험을 은행에 전달하는 조사 방법이다.

예를 들어 ‘나는 남대문지점에서 충분히 만족할만한 좋은(Good) 서비스를 경험했다’는 항목에 고객이 답하는 형식이며 서술형 답변을 통해 직원에게 칭찬 메시지를 실시간으로 전달할 수 있다.

신한은행은 “고객중심 서비스 실천을 위해 기존 고객만족센터를 Good 서비스부로 개편했으며 영업점 업무처리 고객 일부 대상으로 한 표본 전화조사에서 벗어나 모든 고객의 의견을 실시간으로 듣고 반영하기 위해 Good 서비스 경험조사를 시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고객과 직원이 함께하는 기분 좋은 새로운 서비스 문화 정착을 위해 새로운 고객 경험조사를 시행하게 됐다”며 “온·오프라인 채널 모든 거래 고객의 경험정보를 종합·분석해 업그레이드된 고객 맞춤 서비스와 차별적 고객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혜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4/07 14:45:59 수정시간 : 2020/04/07 14:45:59
금융 아름다운 동행 온라인판로 확대하는 유통업계 스타트업&유통 상생협력 차별화된 혁신적 성장전략 기업 증권사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