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KB국민카드가‘해외송금 서비스’로 송금이 가능한 국가를 동남아와 유럽 주요 10개국으로 확대한다.

KB국민카드는 ‘비자(Visa)’와 손 잡고‘비자 다이렉트(Visa Direct)’를 통한 ‘해외송금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수취인 이름과 비자카드 번호만 알면 비자의 글로벌 결제망을 활용해 간편하고 저렴하게 해외 송금이 이뤄지는 것이 특징이다.

현재 ‘비자 다이렉트’로 송금이 가능한 나라는 △싱가포르 △베트남 △태국 △필리핀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독일 △스페인 △러시아 등 10개국으로 향후 전 세계 주요 국가로 대상을 확대할 예정이다.

이 서비스 시행으로 KB국민카드의 ‘해외송금 서비스’로 송금이 가능한 나라는 유니온페이 카드 결제망을 통한 중국에 이어 싱가포르 등 10개국이 추가돼 총 11개 나라로 늘어난다.

이 서비스는 KB국민카드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매일 오전 1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송금 완료까지는 수취인의 체크카드와 선불카드 번호로 송금시 평균 30분, 신용카드의 경우 평균 1~3일이 소요된다.

송금 수수료의 경우 기존 은행 송금 대비 최대 90% 저렴하다는 게 KB국민카드의 설명이다. 세부적으로 원화로 환산한 송금액이 100만원 이하면 3000원, 100만원을 초과하면 5000원이다.

송금은 1회 최대 2500 달러, 연간 최대 5만 달러까지 가능하다.

한편, KB국민카드는 이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6월 말까지 송금 시 50% 환율 우대 혜택을 제공한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비자’와의 제휴로‘해외송금 서비스’이용이 가능한 국가가 기존 중국에서 싱가포르, 독일 등 동남아와 유럽 10개 국가로 확대돼 고객들의 선택의 폭과 이용 편의성이 한 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글로벌 카드사들과 협력을 강화해 해외 송금 가능 국가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보다 편리하고 신속한 해외 송금을 위한 서비스도 계속해서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4/07 14:28:24 수정시간 : 2020/04/07 14:28:24
금융 아름다운 동행 온라인판로 확대하는 유통업계 스타트업&유통 상생협력 차별화된 혁신적 성장전략 기업 증권사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