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KBS
배우 정상훈이 결혼식의 추억을 떠올린다.

24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는 뮤지컬 배우 정원영, 백주희, 이창용을 초대한 정상훈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정상훈은 "2012년 무명시절 결혼했다. 결혼 앞두고 월세 보증금도 없을 만큼 어렵고 힘든 시기였다"며 "결혼식 때 하객이 1000명 정도 왔었다"고 밝혔다.

특히 결혼식 당시 동료 배우 정성화, 조정석 등이 부른 축가에 눈물을 쏟은 이야기까지 전해 훈훈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정상훈의 이야기는 24일 밤 9시 40분 방송되는 '편스토랑'에서 공개된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24 21:40:10 수정시간 : 2021/09/24 21:4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