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준이 대인 관계에 관한 소신을 드러낸다.

22일 방송된 KBS Joy '썰바이벌'에서는 '나만 행복한 세상'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게스트로 출연한 김용준은 "이런 사람이라면 나는 손절한다"며 "본인만의 계산법이 있는 것 같다. 떡잎부터 알아본다"고 말했다.

또한 김용준은 "본인 돈은 소중하고 남의 돈은 소중하게 생각하지 않는 사람이 상당히 많은 것 같다"며 "오랜만에 연락하는 사람은 일단 믿고 거른다"고 말해 똑 부러진 면모를 드러냈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3 08:28:18 수정시간 : 2021/07/23 08:28:1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