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김준현 '맛녀석' 하차→22일 마지막 촬영…"이제는 시청자로서 응원"
  • 기자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1.07.23 00:55
개그맨 김준현이 '맛있는 녀석들'에서 하차한다.

22일 김준현 측 관계자는 '맛있는 녀석들'(이하 '맛녀석') 하차 소식을 전하고, "남다른 애정을 담았던 프로그램인 만큼 하차를 결정하기까지 많은 고민을 해왔다"며 "내년이면 김준현도 데뷔 15년 차가 되어서, 익숙한 것들을 잠시 내려두고 자신을 재정비하는 시간을 갖고자 한다"고 밝혔다.

같은 날 채널 IHQ 측은 "22일 촬영을 마지막으로 김준현이 7년 동안 꾸준히 출연해온 '맛있는 녀석들'을 마무리 지었다"고 전했다.

김준현은 지난 2015년 1월 파일럿 방송부터 '맛녀석'에 출연해 깔끔한 먹방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또 안정적인 진행과 음식에 대한 남다른 철학으로 '김프로' '요뚱' 등의 애칭을 얻었다.

김준현은 "시청자 여러분들의 사랑과 프로그램을 이끌어 주시는 제작진, 동료 분들의 노고 덕분에 오랜 시간 '맛있는 녀석들'과 함께할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며 "이제는 '맛있는 녀석들'의 시청자로서 언제나 응원하고 또 마음으로 함께하겠다. 그동안 너무 행복했고, 감사했다"고 하차 소감을 전했다.

김준현의 하차로 인해 '맛녀석'은 유민상, 김민경, 문세윤 등 3인 체제로 진행된다. 매주 게스트가 합류해 새로운 재미를 전할 예정이다.

한편 '맛있는 녀석들'은 매주 금요일 저녁 8시 채널 IHQ에서 방송된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3 00:55:36 수정시간 : 2021/07/23 00:55:3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