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BTS) 지민이 세계 팬들을 위해 제작된 댄스 영상에서 사랑스러운 퍼포먼스로 전세계 아미들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21일 방탄소년단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BTS (방탄소년단) ‘Permission to Dance’ Anywhere"라는 제목의 방탄소년단 댄스 영상이 공개되었다.

코로나19 장기 팬데믹 현상으로 인해 국내는 물론 해외공연 불가능으로 팬들을 만나지 못하는 방탄소년단이 새싱글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의 안무를 세계 명소와 월드 투어 및 여행 장소 등에 합성한 영상으로 세계 팬들과 함께하듯 친밀감을 주며 색다른 기쁨을 전달했다.

지민은 블랙컬러의 뱅헤어, 작은 얼굴에 뛰어난 비율의 동안미까지 인형같은 외모로 데님 점프슈트까지 캐주얼하고 귀여운 모습으로 등장했다.

멤버들이 각자 촬영해 합성한 것으로 보이는 이 영상에서 지민은 배경 합성을 위해 크로마키(화면합성)스크린 앞에서 혼자 추는 춤에도 '대충 할 수 없는' 춤 실력을 보이며, 흐트러짐없는 몸의 각도와 디테일, 매력적 춤선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무대 위 정식 퍼포먼스가 아닌 영상이지만 다채로운 표정 연기와 정확한 동작, 귀여운 애교까지 모든 장면에서 완벽 그 이상을 선보여, 역시 모든 순간 최선을 다하고 정성을 보이는 지민의 프로패셔널한 슈퍼스타 마인드와 팬사랑의 진정성을 가늠케했다.

특히, 메인이 아닌 곳에서도 열연하는 지민의 모습에 감동받은 팬들은 화면 속 숨겨진 작은 모습까지 찾아보고 공유하며 색다른 표현력에 감탄하기도 했다.

이에 팬들은 '아미위해 구석에서도 열일하는 지민오빠 감동이야', '아무것도 없는데서 열심히 춤췄을 지민이 너무 귀여워', '크로마키 앞에서도 춤선이 살아있는 찐 아이돌', '천재적 끼 있는 아이돌은 진짜 다르네'등으로 호응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의 ‘퍼미션 투 댄스’가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인 핫100 1위를 차지해 방탄소년단은 8주 연속 빌보드 핫100 1위에 오르자 지민은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 큰 절로 감사의 마음을 전해 국내외 큰 화제를 불렀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2 10:08:57 수정시간 : 2021/07/22 10:08:5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