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미스터트롯' 공식 SNS
가수 임영웅이 촬영장에서 포착됐다.

'미스터트롯'은 23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띠리링 띠링 임영웅에게 전화가 왔다. 여보세요? 여러분의 첫 마디는?"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정동원, 장민호와 함께 앉아 있는 임영웅의 모습이 담겼다. TV조선 '뽕숭아학당' 촬영 중인 것으로 보인다. 임영웅의 능청스러운 표정이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임영웅은 TV조선 '뽕숭아학당', '사랑의 콜센타' 등에서 활약하고 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4 06:17:04 수정시간 : 2021/02/24 06:17:0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