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김구라, 아나운서 박선영, 가수 광희가 MC로 확정된 가운데 ‘아무튼 출근’이 정규편성됐다.

3월 2일 첫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아무튼 출근!’은 방송사 최초로 ‘직장인 브이로그(Video+Blog: 영상으로 쓰는 일기)’ 형식을 예능 포맷에 적용, 요즘 사람들의 다양한 밥벌이와 리얼한 직장 생활을 엿보는 신개념 관찰 예능프로그램이다.

파일럿 방영 당시 5급 공무원 이규빈을 비롯한 주요 출연진들의 생활이 직장인들의 관심과 공감을 불러일으키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첫 방송과 동시에 각종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한 것은 물론 순간 최고 시청률 6.2%까지 치솟으며 동시간대 예능 1위로 시청자 눈도장을 확실하게 찍었다.

매주 화요일 정규 편성에 성공한 ‘아무튼 출근!’은 다양한 배경의 직장인 참가자들이 출근 후 벌어지는 일상생활의 단 맛, 쓴 맛, 짠 맛까지 보여줄 예정이다. ‘아무튼 출근!’ 첫 방송에는 스타트업 IT개발자, CEO, 은행원 등 출연자의 개성이 묻어나는 밥벌이 기록이 준비되어있다.

이들과 함께 활약할 공동 MC로는 예능계 부장급 커리어로 활약 중인 김구라와 커리어 탑 찍은 워너비 아나운서 박선영, 기업 대표들과 네고(협상)하고 다니던 연예계 대표 ‘요즘 것’ 광희가 출격한다. 대리급부터 부장급까지 폭넓은 연차로 구성된 3MC의 조합은 직장인 출연진과의 색다른 호흡을 통해 프로그램에 활기를 더할 것으로 보인다.

시청자들의 호평에 힘입어 새로운 포맷의 탄생을 알린 MBC ‘아무튼 출근!’은 MBC표 관찰 예능의 신흥 강자로 떠오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26 12:06:17 수정시간 : 2021/01/26 12:06:1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