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스포츠한국 제공
봉준호 감독이 오는 9월 열리는 베네치아(베니스)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장에 위촉됐다.

베네치아 국제영화제 측은 지난 15일 홈페이지를 통해 봉준호 감독을 제78회 베네치아 영화제 심사위원장으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한국 감독이 세계 3대 영화제에서 심사위원장을 맡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봉준호 감독은 "베네치아 영화제는 오랜 역사를 갖고 있다. 아름다운 영화의 전통에 함께 하게 돼 영광"이라며 "심사위원장으로 그리고 영원한 영화광으로서 영화제가 선정한 모든 훌륭한 영화들에 감탄하고 박수를 보낼 준비가 돼 있다. 저는 진정한 희망과 설렘으로 가득 차 있다"고 소감을 전했다.

봉준호 감독은 영화제에서 경쟁 부문의 황금사자상(최우수작품상), 은사자상(최우수감독상·심사위원상) 등을 심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베네치아 국제영화제는 매년 이탈리아 베니스에서 열리는 국제 영화제로 칸, 베를린 국제영화제와 함께 세계 3대 영화제로 꼽힌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6 10:56:13 수정시간 : 2021/01/16 10:56:1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