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스포츠한국 제공
그룹 체리블렛 유주가 자가격리 중이다.

유주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15일 "유주가 출연하는 드라마 '오늘부터 계약연애' 촬영 현장에 참여했던 스태프 한 분이 최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통보를 받았다"며 "이에 유주를 비롯한 전 스태프와 출연진이 검사를 받았고 추가 확진자는 없었다"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유주는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중인 상황이다. 이에 따라 유주는 당분간 진행되는 일정에 불참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오는 20일 열리는 체리블렛의 컴백 쇼케이스는 유주를 제외한 해윤, 보라, 지원, 레미, 채린, 메이 6명이 참석해 진행된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5 20:02:54 수정시간 : 2021/01/15 20:02:5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