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뉴에라프로젝트 미스터트롯 공식 인스타그램
가수 임영웅이 화사한 비주얼을 뽐냈다.

뉴에라프로젝트 미스터트롯은 최근 공식 인스타그램에 "'사랑의 콜센타' 사서함 20호. 사랑은 연필로 쓰세요. 오프닝 송 비하인드 영웅"이라는 글과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임영웅은 한 쪽 귀에 마이크를 가까이 붙인 채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핑크색 슈트를 세련되게 소화한 모습으로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임영웅은 방송, 광고 등 다양한 분야에서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2/02 07:15:25 수정시간 : 2020/12/02 07:15:2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