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김성주 공식입장 "초상권 무단 도용 투자업체 광고, 선처 없이 강력 대응"
  • 기자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11.23 17:18
  • 방송인 김성주 /사진=연합뉴스
방송인 김성주 측이 초상권을 무단 도용한 업체에 대해 선처 없이 강력 대응하겠다는 공식입장을 밝혔다.

23일 김성주 소속사 장군엔터테인먼트는 최근 무등록으로 추정되는 한 투자업체의 광고에 김성주의 사진들이 무단 도용된 정황을 포착했다며 이에 대한 강력한 대응을 알리는 공식입장을 전했다.

소속사 측은 해당 업체가 김성주의 사진을 교묘하게 합성, 조작해 SNS 등에 올려 사업을 홍보했다며 이는 명백한 초상권 도용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이같은 행위는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명예훼손), 유사수신행위의 규제에 관한 법률 위반 등 명백한 범죄행위에 해당할 수 있다는 자문을 받았다"며 이날 관련 자료들을 수집·취합해 수사기관에 고소·고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무엇보다 우려스러운 것은 거짓 광고로 인해 발생할지도 모르는 선의의 피해자들"이라며 "김성주와 소속사 측은 이를 방지하고자 선처 없는 강력 대응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또 "해당 업체의 허위광고에 속지 말 것을 대중에 간곡히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3 17:18:17 수정시간 : 2020/11/23 17:18:1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